전체서비스

칠곡교육지원청 특수교육지원센터, 순심고 특수교육대상학생 음악놀이 지원
칠곡교육지원청 특수교육지원센터, 순심고 특수교육대상학생 음악놀이 지원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0일 19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1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놀이
칠곡교육지원청(교육장 이숙현) 특수교육지원센터는 순심고등학교에 지난 16일 특수교육대상학생을 위한 음악놀이를 지원했다.

이 음악놀이는 코로나로 학교를 제대로 나오지 못하고, 학교에 나와도 제한된 환경에서 생활하면서 쌓인, 장애학생의 스트레스를 음악을 통해 해소시키기 위해 지원하게 됐다.

음악놀이는 ‘3L(Listen, Like, Learn) 음악놀이’라는 주제 아래, 특수교육대상 학생들이 서로 어울려 음악을 감상하고, 음악으로 좋아하는 마음을 나누고, 음악을 함께 배우는 활동을 했다.

활동을 통해 그동안 예민해져 있었던 장애학생의 스트레스 감소 및 심리적 안정 지원하고, 행복한 생활 만들기로 특수교육의 효과를 돕는다.

칠곡교육지원청 특수교육지원센터는 오는 30일에도 순심고등학교를 찾아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관내 6개 학교 특수학급의 힐링 음악놀이를 지원하고 있다.

순심고등학교 특수교사 A씨는 “한창 예민한 시기의 특수교육대상학생이 코로나로 많이 날카로워져 있었는데, 음악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다양한 악기를 경험하고 연주하면서 정서를 안정시키는 소중한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이숙현 칠곡교육장은 “이번 기회로 장애를 가진 특수교육대상학생이 코로나로 지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심리적 안정과 통합을 통해 건강한 가정생활 및 사회생활, 통합교육 영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