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남부교육지원청, ‘꿈자람 마을학교’ 운영…진로체험 통한 아이들 꿈 키워
대구남부교육지원청, ‘꿈자람 마을학교’ 운영…진로체험 통한 아이들 꿈 키워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0일 19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1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남부교육지원청이 운영하고 있는 ‘학교와 온 마을이 함께하는 마을학교’가 아이들의 꿈을 키우고 있다.
대구남부교육지원청이 중학생들의 지역사회 진로체험을 통한 적성과 진로에 따른 미래 설계를 돕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교육지원청은 남구 지역 미래교육지구 사업으로 대구시교육청·남구청과 협력, ‘꿈자람 마을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대구미래교육지구는 시 교육청의 ‘따뜻한 교육공동체 만들기’의 시범 운영 사업이다.

시 교육청과 교육지원청, 기초지방자치단체가 협력해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미래 인재로 커 나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꿈자람 마을학교는 초등학교 돌봄교실 운영 시간 이후 나 홀로 아동을 대상으로 소득수준에 상관없이 무료 저녁돌봄 서비스와 특색있는 테마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이에 따라 참가하는 학생과 학부모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수환 교육장은 “마을학교 강사, 지자체 담당 공무원들의 마을학교 운영에 열정적인 모습이 인상 깊었다”며 “학교와 온 마을이 함께 아이를 키워낸다는 마음으로 마을학교가 지속적으로 운영, 확대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또 “교육청과 지자체가 연계한 대구미래교육지구 사업을 통해 현장에서 필요한 정책을 함께 수립, 추진해 지역 교육균형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