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시의회, 대전 한국원자력연구원 현장 답사
경주시의회, 대전 한국원자력연구원 현장 답사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3일 17시 3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3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의회 서호대 의장을 비롯한 전체 의원들이 23일 대전 한국원자력연구원을 방문해 경주에 추진중인 혁신원자력연구단지 조성 현황과 연구단지 시설을 답사하고 있다. 경주시의회 제공
경주시의회 서호대 의장을 비롯한 전체 의원들은 23일 대전에 위치한 한국원자력연구원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경주시의 혁신원자력연구단지 조성사업의 본격 추진에 따라, 의회 및 관계공무원들의 원자력연구원 연구시설 시찰을 통한 사업 궁금증 해소와 이해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현장 답사는 먼저 감포관광단지 일원에 조성될 연구단지의 현황 및 혁신기반조성사업 경과에 대해 설명을 듣고, 질의응답 등으로 진행됐다.

이어 연구원 시찰, 하나로 연구용원자로 시찰, 파이로프로세싱 일관공정 실험시설 시찰, SMART-ITL 시험시설 시찰 등으로 이어졌다.

감포관광단지 일원에 조성될 연구단지조성 사업은 방사성 폐기물 관리 기관인 원자력환경공단이 소재한 경주를 ‘혁신 원자력 기술 메카’로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원자력연구단지가 조성되면 약 3000명의 정주 인구 유입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호대 의장은 현장에서 “경주가 어렵게 혁신원자력연구단지를 유치한 만큼 원자력 기술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고, 더 나아가 경주가 국가 원자력 정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원자력연구원에서 많은 도움을 주길 바란다”며 “경주시의회도 원자력기술의 거점지역으로 육성해 나가기 위해 의회 차원에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