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단산모노레일, 이용객 2만명 돌파…영업 67일 만에 성과 이뤄
문경단산모노레일, 이용객 2만명 돌파…영업 67일 만에 성과 이뤄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4일 15시 2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4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관광진흥공단 문경단산모노레일이 23일 이용객 2만명을 돌파했다. 문경관광진흥공단 제공
문경관광진흥공단이 운영 중인 문경단산모노레일이 23일 이용객 2만 명을 돌파(이용료 2억211만8000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월 30일에 개장한 이래 시설보완을 거쳐 9월 18일 재개장 했으며, 2만 명의 관광객은 영업 67일 만에 이룬 성과이다.

단산모노레일은 왕복 3.6km 구간을 오르내리는 국내 최장 산악형 모노레일이다.

모노레일 10대가 7분 단위로 무인으로 운행되며 운행 소요시간은 상행 35분, 하행 25분으로 왕복 1시간 정도 소요된다. 상·하부 승강장의 고저 차이는 582m로 최대 42도의 경사를 오르내려 하강 시에는 아찔한 쾌감까지 느낄 수 있다.

모노레일을 타고 산 정상에 오르면 오토캠핑장, 레일썰매장, 활공장, 전망대, 힐링 둘레길 등 다양한 즐길거리와 휴식공간이 조성돼 있다.

또한, 계단이 없는 데크길을 조성하여 장애인, 노인, 유아 등 누구나 편안하게 산 정상의 정취를 맛볼 수 있다.

문경관광진흥공단 금옥경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단산모노레일을 찾아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연말까지 이용객 5만 명을 목표로 철저한 안전관리와 전략적인 홍보로 문경 최고의 관광명소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