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의성군, 합계출산율 경북 1위·전국 3위
의성군, 합계출산율 경북 1위·전국 3위
  • 이만식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6일 10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6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주수 의성군수
김주수 의성군수

의성군이 2019년 경북 시군구 중 합계출산율(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산 되는 평균 출생아 수) 1위를 차지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8월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9년 합계출산율은 전국 0.92명, 경북 1.09명인 가운데 의성군은 1.76명으로 지난해 1.63명보다 0.13명 증가해, 경북에서는 1위, 전국에서 전남 영광군(2.54명), 전남 해남군(1.89명)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이러한 높은 출산율은 의성군의 다양한 청년·결혼·임신·출산·육아정책의 결과물이라 할 수 있다.

의성군은 청년정착 플러스사업, 청년농업인 스마트팜창업지원, 지역에 주소를 두고 관내 예식장을 이용하는 부부(혼주)에게 결혼장려금지원, 결혼 1년 이하 무주택신혼부부에게 신혼부부주거비용지원, 관내 임산부 출산 전 검사, 난임 부부 지원, 출산장려금지원과 다자녀 가정 출산용품 및 첫돌사진촬영지원, 출산통합지원센터 운영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높은 출산율의 성과를 바탕으로 출산정책뿐만 아니라 청년정책과 일자리정책을 연계하는 종합적인 인구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쳐 언제 어디서나 아기 울음소리를 들을 수 있는 활력 넘치는 희망 의성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군위 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