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텍- LIG넥스원, 차세대 국방R&D 산학협력 MOU 체결
포스텍- LIG넥스원, 차세대 국방R&D 산학협력 MOU 체결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6일 17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7일 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경기도 성남시 LIG넥스원 판교R&D센터에서 ‘차세대 국방R&D 기술협력 및 공동연구를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김지찬 대표이사(좌측)와 POSTECH(포항공대) 김무환 총장(우측)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포스텍(포항공대)과 LIG넥스원(대표 김지찬)이 4차 산업혁명에 기반한 미래 국방 기술역량 확보를 위한 협력·교류 활동을 본격화하기로 뜻을 모았다.

LIG넥스원은 지난 22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R&D센터에서 김지찬 대표와 김무환 포스텍 총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차세대 국방R&D 기술협력 및 공동연구를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LIG넥스원과 포스텍은 센서 및 탐지 분야의 핵심기술로 부각되고 있는 테라헤르츠(Thz)를 비롯해 무인감시정찰, 무인체계, 개인전투체계 관련 기반기술 확보를 위한 공동연구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포스텍 차세대 국방융합기술연구센터를 중심으로 △학술, 기술정보, 인적교류 △연구시설 공동이용 △우수 인력 양성 지원 등 긴밀한 협력활동을 추진한다.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한 무기체계의 첨단화·고도화는 국방R&D 분야의 중요한 과제로 대두되고 있다. LIG넥스원은 민군기술협력사업으로 진행 중인 다목적 무인헬기, 소형 정찰 드론을 비롯해 로봇, 개인전투체계, 위성/무인기 탑재 감시정찰 장비 등의 분야에서 쌓아온 기술력과 포스텍의 R&D·학술 인프라를 최대한 접목해 대한민국의 차세대 국방역량 발전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LIG넥스원 김지찬 대표이사는 “LIG넥스원은 무인화, 드론, 로봇, 인공지능(AI) 등 미래 전장에서 요구하는 무기체계의 연구개발 및 국산화를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며 “포스텍의 긴밀한 협력이 미래 국방R&D 역량 확보의 중요성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고, 군 전력체계의 첨단화·효율화에 기여하는 결과로 이어지기 바란다”고 밝혔다.

포스텍 김무환 총장도 “과학기술의 경쟁력은 곧 국방 안보와 직결되며, 포스텍도 최근에는 특히 국방R&D 분야를 블루오션으로 보고 개척하고 있다”며 “LIG넥스원과의 이번 협약이 우리나라 산학협력의 새로운 지평을 열 뿐 아니라, 선진 국방력을 확보할 수 있는 전기(轉機)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kwak@kyongbuk.co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