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인터내셔널, 기업지배구조원 ‘ESG 우수기업’ 2년 연속 대상 수상
포스코인터내셔널, 기업지배구조원 ‘ESG 우수기업’ 2년 연속 대상 수상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7일 19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사회 요구 맞춰 변화할 것"
포스코인터내셔널(대표 주시보)이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이 주최하는 2020년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2년 연속 ESG부문 대상(大賞) 기업으로 선정돼 지속경영 추진에 대한 회사의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았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원장 신진영)은 기업 지배구조·사회적책임·환경경영에 대한 평가·연구·조사를 수행하는 기관으로, 매년 국내 900여개 상장회사를 대상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또 지난 2012년부터는 평가등급을 공표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는 국민연금의 의안분석 자문기관으로 선정되어 의결권 행사 자문을 실시하고 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의 환경경영·사회책임경영·기업지배구조 등 세 영역의 성과를 합산한 통합등급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A+를 획득해, ESG 우수기업 대상에 선정됐다.

세부 부문별로는 환경부문 A·사회부문A+·지배구조부문 A+ 펴를 받아, 종합등급 A+를 받았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이에 앞서 지난 16일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한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에서 도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KSI)’ 종합상사 부문 1위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전사 차원에서 ‘기업시민’ 경영이념 확산을 적극 추진하고, 비즈니스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해 나가고 있다.

또한 국내 기업 최초로 팜 사업 환경사회정책(NDPE)을 선언하고, 환경 영향 저감 및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세부 추진계획을 수립하는 등 선제적인 친환경 경영을 추진해 온 것이 호평을 받았다.

포스코인터내셔널 관계자는 “국제사회의 요구에 맞춰 전 임직원이 회사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선제적으로 변화해 나가고자 노력한다”며 “지속적인 지속가능보고서 발간은 물론 ESG 평가에 적극 대응하며 비재무적 가치 창출을 위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앞으로도 ‘글로벌 기업시민’으로 진출 국가의 사회적책임과 의무를 다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투명하게 소통하며 지속가능 경영체계를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