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조마면 귀농협의회 출범…회장에 김화순 씨
김천시 조마면 귀농협의회 출범…회장에 김화순 씨
  • 김부신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8일 11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 조마면 귀농인 30여 명이 27일 귀농협의회를 조직하고 발대식을 열고 있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 조마면(면장 위성충)은 귀농인들이 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현지인들과 소통,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협의회가 조직 출범했다.

지난 27일 조마면 사무소에서 위성충 조마면장, 김화순 귀농협의회 회장, 최한섭 조마농협 조합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조마면 귀농협의회 발대식이 열렸다.

이날 발대식에는 조마면 귀농인 30여 명이 참석, 조마면 귀농·귀촌인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하는 데 필요한 계획을 논의하고 지속적인 협의회 모임을 위한 방안들을 협의했다.

위성충 조마면장은 “요즘 전 연령층으로 귀농·귀촌이 유행 함에 따라 이에 발맞춰 귀농·귀촌인들의 조기정착과 귀농활성화를 위해 좀 더 체계적인 활동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조마면 귀농협의회는 이번 발대식을 시작으로 회원 간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상호간의 친목을 도모하고 성장, 발전을 위한 각종 정보 교환과 교육 기회를 제공을 통해 귀농·귀촌인들의 농업기술을 향상시키고 소득을 높여 복지증진 및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김부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부신 기자
김부신 기자 kbs@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