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제철소, 협력업체 스마트 기술 지원으로 품질관리 강화
포항제철소, 협력업체 스마트 기술 지원으로 품질관리 강화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9일 21시 3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30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만족·품질관리 '성과'
포항제철소와 임가공사 직원들이 2냉연공장에서 스마트 영상인식 기술로 촬영된 제품의 품질상태를 확인하고 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남수희)가 주문받은 제품을 빠르고 정확하게 인식할 수 있는 스마트 기술을 협력사와 임가공업체에까지 지원, 고객만족과 품질관리 역량을 동시에 높이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포항제철소에 따르면 최근 최근 고객사가 요청하는 제품과 주문이 갈수록 세분화됨에 따라 강종·규격·사이즈·라벨 등의 세심한 관리와 꼼꼼한 검수가 중요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공급된 제품에서 만에 하나 문제가 생길 경우 제품 브랜드와 회사 신뢰도에 큰 타격을 주기 때문에 철저한 관리 시스템이 요구된다는 것.

이에 따라 포항제철소 품질기술부는 지난해 말 TF를 구성하고 15개 협력업체 및 7개 임가공업체와 협업해 스마트 영상인식 기술을 활용한 제품정보 자동인식 시스템 구축에 나섰다.

이 시스템을 통해 고객사가 주문한 제품이 생산·운반·임가공·출하 단계를 거치는 동안 신속 정확하게 처리되도록 스마트 기술을 지원하고, 제품정보 관리체계를 개선시켰다.

또한 제품 정보를 쉽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작업장 내 전광판을 추가 설치하고, 업무 방식과 작업 프로세스를 종합 점검해 협력 업체들이 고객 관점에서 제품 정보를 관리할 수 있도록 했다.

이러한 지원 덕분에 포항제철소와 함께 개선활동에 참여한 업체들은 작업 경쟁력과 품질관리 역량이 크게 향상됐다.

특히 제품 정보를 효율적으로 처리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받았다는 평가다.

허춘열 품질기술부장은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만들기 위해서는 협력업체가 가진 역량과 협업 체계가 매우 중요하다”며 “모든 철강 제품들이 고객 주문대로 정확하게 출하될 수 있도록 완벽에 완벽을 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앞으로도 품질 개선 과제를 추가로 발굴해 고객 만족과 품질 경영을 실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