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한국서부발전, 칠곡군에 1000억 들여 연료전지발전소 5곳 건립
한국서부발전, 칠곡군에 1000억 들여 연료전지발전소 5곳 건립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30일 20시 0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3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칠곡군 약목면사무소에서 연료전지의 친환경성과 안정성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주민설명회를 열고 있다. 칠곡군 제공
칠곡군과 경상북도는 지난 28일 약목면사무소에서 한국서부발전㈜, 태환에너지개발㈜, SK디앤디㈜, 영남에너지서비스㈜와 연료전지 발전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부응하고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 해소를 통한 에너지복지 증진과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을 통해 칠곡군과 경상북도는 인허가 및 행정지원을 하고 한국서부발전㈜는 지분투자와 기술지원을 한다. 또 태환에너지개발㈜와 SK디앤디㈜는 지분투자와 사업개발을 하며 영남에너지서비스㈜는 도시가스 공급 배관망 구축을 담당한다.

특히 한국서부발전㈜ 등 협약업체는 칠곡군 내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에 100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3㎽ 규모의 연료전지발전소 5개소를 건립할 계획이다.

칠곡군이 연료전지의 친환경성과 안정성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하여 지역주민과 함께 구미에서 운영 중인 연료전지 발전시설을 견학하고 있다. 칠곡군 제공
이번 협약에 앞서 칠곡군은 연료전지의 친환경성과 안정성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세 차례의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또 지역주민과 구미에서 운영 중인 연료전지 발전시설을 견학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연료전지는 정부와 에너지 전문가가 인정하는 친환경, 고효율 청정에너지 시설”이라며 “앞으로도 군민의 에너지 복지 실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