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남구청, 구룡포지역 다방업주 티켓영업 근절 자정결의 대회
포항시 남구청, 구룡포지역 다방업주 티켓영업 근절 자정결의 대회
  • 류희진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0일 20시 2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초까지 불법영업 근절 지도단속…코로나19 예방수칙 홍보
포항시 남구청이 20일 구룡포읍의 한 식당에서 지역 다방업주 티켓영업 자정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포항시 남구청 제공
포항시 남구청(청장 최규진)은 20일 구룡포 지역 다방업주 티켓영업 자정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오는 12월 초까지 불법영업 근절 지도단속 및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수칙 홍보를 병행하여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의대회는 일부 다방업소에서 영업장을 벗어나 시간적 소요의 대가로 금품을 받는 ‘티켓 영업’ 및 중국 교포나 탈북민 출신 여성들을 종업원으로 고용하여 불법을 자행한다는 민원에 따라, 건전한 영업풍토 조성을 위해 이뤄지게 됐다.

한편, 포항시 남구청은 지난 9일부터 2주간 구룡포지역 다방업소에 대하여 집중 위생점검을 펼친 결과 20개소 중 5개소를 적발했으며, 이중 유통기한이 지난 식품을 보관한 업소(3개소), 건강진단 미필(2개소)한 업소에 대하여 영업정지 15일 및 과태료 40만 원을 부과할 예정이다.

포항시 남구청 관계자는 “불법 체류자 고용 및 티켓영업 행위 등에 대하여 합동단속을 통하여 철저히 단속해 나 갈 예정”이라며, “업주들에게도 건전한 영업질서를 위해 관련법을 철저히 지켜주기를 바란다 ”고 당부했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