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한끼 요리 만들기 ‘아빠표 낭만테이블’ 운영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한끼 요리 만들기 ‘아빠표 낭만테이블’ 운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4일 17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5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40~70대 아버지 10명을 대상으로 ‘아빠표 낭만테이블’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프로그램에 참여한 아버지들이 요리실습을 하고 있다.경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정유희)는 11일부터 25일까지 매주 수·목요일 경산에 거주하는 40~70대 아버지 10명을 대상으로 간단한 한끼 요리 만들기 ‘아빠표 낭만테이블’ 프로그램을 온라인 및 오프라인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교육은 가사에 취약한 아버지들이 요리를 통해 일·가정을 조화롭게 할 수 있도록 하며 가족 구성원 전체의 행복감 증진과 건강한 가정을 이루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오프라인으로는 소리가 맛있는 해물누룽지탕, 아빠표 김장김치·수육, 가지덮밥·매콤한 짜글이, 온라인으로 샌드위치·수제 사과쨈, 해물칼국수·배추전으로 간단하지만 정성 가득한 한끼 메뉴로 구성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참여하게 된 한 참여자는 “아버지 요리교실을 통해 배운 요리를 해 가족과 지인들이 함께하니 모두가 좋아했고 가족들과 대화의 소재도 늘어났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요리를 배워 요리에 대한 자신감을 가질 것이다”고 기대했다.

정유희 센터장은 “가정 내 가사분담과 양성평등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면서 가정 내 아버지의 역할이 중요하나 여성에 비해 교육의 기회가 부족한 아버지들이 배울 수 있는 교육의 기회를 많이 만들어 화목한 가정을 만드는 데 일조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