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 테크노폴리스 활성화 용역 최종보고회 25일 개최
대구시, 테크노폴리스 활성화 용역 최종보고회 25일 개최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4일 19시 3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5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IST 등 8곳과 협약 체결도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를 비롯한 8개 기관이 경제자유구역이자 연구개발특구인 대구테크노폴리스를 활성화하기 위해 손을 잡는다.

시는 25일 오후 달성군 유가읍 행정복지센터에서 ‘대구테크노폴리스 활성화 용역 최종보고회’를 연다.

용역은 테크노폴리스 연구시설 용지 분양률을 높이고 침체한 지구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고자 대구경북연구원 주관으로 시행했다.

보고회에서 대경연구원 김병태 박사가 설문 및 현장조사, 유관기관 합동회의 등을 거친 용역 결과를 보고한다. 주민대표 의견 수렴, 활성화 방안 공유도 한다.

이어 대구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대구연구개발특구본부, 달성군, LH대구경북본부, 경북대, 계명대,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등 8개 기관이 활성화 과제 공동이행을 위한 협약을 맺는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기관별 과제와 역할에 최선을 다해 테크노폴리스가 지역경제 활력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