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한국, 필리핀에 50만달러 상당 코로나 방역물품 지원
한국, 필리핀에 50만달러 상당 코로나 방역물품 지원
  • 연합
  • 승인 2020년 11월 25일 20시 0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5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필리핀에 50만달러 상당 코로나19 방역물품 지원[주필리핀 한국대사관 제공]. 연합

한국 정부는 25일 필리핀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한 물품 50만달러(약 5억5천만원) 상당을 지원했다.

한동만 주필리핀 대사는 이날 오후 필리핀 외무부에서 테오도로 록신 외무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진단키트, 유전자증폭(PCR) 검사 장비, 개인 보호장비 등 50만달러 상당의 방역 물품 전달식을 개최했다.

해당 방역 물품은 한국에서 선적 절차를 거쳐 조만간 현지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는 우리나라 정부가 한국·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협력기금을 활용해 아세안 10개국에 각각 50만달러 상당의 코로나19 방역 물품을 지원하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정부는 이에 앞서 지난 4월 필리핀에 50만달러 상당의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제공했고, 7월에는 KF94 마스크 50만달러어치를 지원했다.

한 대사는 또 이날 변재흥 주필리핀 한인총연합회 회장과 함께 국제 바자를 통해 모은 성금을 필리핀 측에 전달했다.

록신 장관은 이에 대한 감사의 뜻으로 리셉션을 주최하고 한 대사 등과 양국 간 우호 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연합
연합 k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