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새재씨름단 오정민, 통산 3번째 백두장사 등극
문경새재씨름단 오정민, 통산 3번째 백두장사 등극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5일 21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6일 목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새재씨름단 오정민(23)이 백두장사에 등극하며 꽃가마를 탔다.
문경새재씨름단 오정민(23)이 백두장사에 등극하며 꽃가마를 탔다.

오정민은 지난 24일 강원도 평창에서 열린 ‘2020 민속씨름리그 제4차 평창평화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140㎏이하) 결정전(5전3승제)에서 울산 동구청 정경진(34)을 3-1로 누르고 통산 3번째 백두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특히 지난해 설날장사씨름대회와 구례대회에서 우승했던 오정민은 고향팀인 문경새재씨름단 창단 첫 해 에 백두장사를 선사하는 기쁨을 안겨줬다.

한편 문경시는 올해 문경새재씨름단 창단과 함께 전국 최고 수준의 씨름전용훈련장을 갖추면서 씨름전지훈련 명소로 각광받고 있는 것은 물론 초·중·고 씨름부 육성지원과 대회 유치를 통해 민속씨름의 부흥에 힘을 보태고 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