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케미칼 바둑팀, 2020-21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출사표
포스코케미칼 바둑팀, 2020-21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출사표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5일 21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6일 목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셀트리온과 개막전
바둑리그에서 포스코케미칼 이창석(왼쪽)이 셀트리온 한상훈과 승부를 펼치고 있는 모습
포항을 연고로 하는 포스코케미칼(사장 민경준) 프로바둑팀이26일 셀트리온과 2020-21 KB국민은행 바둑리그(이하 바둑리그) 개막전을 갖는다.

국내 최대 규모 기전인 바둑리그는 포스코케미칼·KGC인삼공사·GS칼텍스 등을 모두 8개 팀이 출전한가운데 내년 4월까지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경기를 통해 우승팀을 가린다.

우승팀에게는 상금 2억원이 주어진다.

포스코케미칼 프로바둑팀(감독 이상훈 9단)은 지난 2010년부터 바둑리그에 출전해 2011년과 2018년 통합 우승을 차지했으며, 2016년부터 4년 연속 포스트시즌에 진출하는 등 성과를 거둬왔다.

올 시즌 포스코케미칼 창립 50주년을 맞아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는 바둑팀은 변상일 9단을 주장으로 8명의 선수를 선발, 시즌 맞이에 들어갔다.

선수단은 기존 변상일·최철한 9단을 비롯 이창석 6단·박건호 5단 외에 이호범 6단·최광호 3단·김상천 3단·오병우 2단 등을 영입해 팀을 보강시켰다.

이상훈 감독은 “포스코케미칼이 2021년 창립 50주년을 맞는 만큼 좋은 성적으로 축하하고 싶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응원해 주시는 포항시민과 바둑팬들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좋은 바둑을 펼쳐 보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포스코케미칼은 지역 문화체육 발전과 한국 바둑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2010년 포항시 연고의 프로바둑팀을 창단한 데 이어 2015년 여자 프로바둑팀까지 창단해 국내에서 유일하게 남녀 프로바둑팀을 함께 보유하고 있다.

셀트리온과의 개막전은 126일 오후 4시 30분 시작되며, 전 경기는 바둑TV를 통해 생중계 된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