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병욱 의원, ‘문재인 대통령·추미애 법무부장관’ 규탄 1인 피켓시위
김병욱 의원, ‘문재인 대통령·추미애 법무부장관’ 규탄 1인 피켓시위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9일 20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30일 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김병욱(포항남·울릉)국회의원이 지난 28일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및 직무배제 지시와 관련 문재인 대통령과 추미애 장관을 규탄하는 1인 피켓시위를 벌였다.
국민의힘 김병욱(포항남·울릉)국회의원이 지난 28일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및 직무배제 지시와 관련 문재인 대통령과 추미애 장관을 규탄하는 1인 피켓시위를 벌였다.

이 자리에서 김 의원은 “검찰을 권력의 시녀로 만들고 정권의 입맛대로 비리를 가리고 뭉개고 있다”며 “이 무법 난동에도 대통령은 말이 없고, 국정조사 하자던 여당 대표는 말을 바꾼다”고 규탄했다.

또 “무엇을 감추는가? 무엇이 두려운가?”라고 반문하며 “국정조사로 진실을 찾고 무도한 정권으로부터 민주주의를 지키자”고 목청을 높였다.

한편 국민의힘 초선 의원들은 지난 27일부터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대통령의 입장 표명을 요구하며 릴레이 1인 시위를 실시하고 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