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시 금호읍 한 장갑공장 화재…70대 1명 사망
영천시 금호읍 한 장갑공장 화재…70대 1명 사망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01일 09시 2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1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밤 11시 44분께 영천시 금호읍 오계리 한 장갑공장에서 불이 나 연기가 치솟고 있다.
30일 밤 11시 44분께 영천시 금호읍 오계리 한 장갑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70대 1명이 사망했다.

불은 공장 1동을 다 태우고 1일 오전 2시 16분께 완전 진압됐으며 재산 피해는 2100만 원(소방서 추산) 가량이고 사망자는 건물주로 혼자 소규모 장갑공장을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소방당국은 펌프카 6대와 구조구급 차량 등 10대와 소방대원 30여 명이 출동해 2시간여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재원인과 피해를 조사 중이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