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조산 아이, 병원 출입 잦다"
"조산 아이, 병원 출입 잦다"
  • 연합
  • 승인 2020년 12월 01일 17시 0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2일 수요일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산[삼성서울병원]. 연합

조산으로 태어난 아이는 10세가 되기까지 병원 출입이 잦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옥스퍼드대학의 마리아 퀴글리 통계역학 교수 연구팀이 2005~2006년 태어난 100여만 명의 아이들이 10세가 될 때까지의 의료기록을 분석한 결과 출생 전까지 자궁에 있었던 기간인 재태 연령(gestational age)이 짧을수록 병원 입원율이 높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30일 보도했다.

조사 기간에 이 아이들은 모두 130여만 번 입원했고 이 중 83만2천 번은 응급 입원이었다. 전체 아이의 절반 이상이 한 번 이상 입원했다.

전체적으로 출생 시 재태 연령이 28주 미만이었던 아이는 만기(40주) 출산아보다 입원율이 약 6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재태 연령 28주 이하 아이는 7~10세 때의 입원율도 만기 출산아에 비해 약 3배 높았다.

임신 38주에 태어난 아이도 만기 출산아에 비해 입원율이 19% 높았다.

입원 이유는 연령대의 구분 없이 감염이 대부분이었지만 위장과 호흡기의 비감염성 질환으로 인한 입원도 적지 않았다.

임신 28주 이전에 태어난 아이가 7~10세 입원한 이유 중 빈도가 가장 높은 것은 뇌성 마비, 간질 같은 중추신경계 질환이었다.

전체적으로 조산아의 입원율은 시간이 가면서 점점 낮아졌지만 2세 이후 10세까지도 만기 출산아보다 높은 입원율은 지속됐다.

이 결과는 출산 시 어머니의 연령, 어머니의 결혼 관계, 인종, 사회경제적 형편, 출산 방법, 아이의 성별 등 여러 가지 변수를 고려한 것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이 연구 결과는 영국 의학 저널(BMJ: British Medical Journal) 최신호에 실렸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연합
연합 k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