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민간임대아파트 조합원 모집 꼼꼼히 살펴보세요"
포항시 "민간임대아파트 조합원 모집 꼼꼼히 살펴보세요"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01일 18시 0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2일 수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흥동 소재 공고 투명성 등 확보 없어…피해 유의 당부
포항시청사.
포항시가 최근 포항시 용흥동 소재 부지에 사업계획의 투명성과 안정성 확보 없이 홍보관과 버스광고 등을 통해 ‘민간임대아파트 조합원’을 모집하고 있어 시민들의 피해가 우려된다고 1일 밝혔다.

협동조합형 민간임대주택은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임대아파트 건설사업 목적의 협동조합을 설립해 조합원들의 납입금을 초기자본으로 출자하고, 주택도시보증검사(HUG)의 FP(Project Financing)보증으로 은행대출을 받아 임대아파트를 신축해 조합원에게 우선 임차해 임대기간(10년) 경과 후 주택의 분양권을 주는 사업방식이다.

그러나 현행 ‘주택법’및 ‘건축법’,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에서는 협동조합의 운영 등에 관한 규정을 두고 있지 않으므로 사업계획 전반에 대한 충분한 정보수집과 면밀한 검토를 거쳐 신중히 결정해야 한다.

특히 협동조합의 조합원은 투자자 개념의 (공동)사업주체로서, 사업시행의 지연 또는 취소 등에 따른 피해발생 시 행정기관의 법적보호를 받을 수 없어 조합원 가입 시 조합의 정관 등 내부규약 및 계약서를 면밀히 검토해야 한다.

포항시 관계자는 “조합원 모집 시 홍보하는 아파트 건설계획은 임의로 작성된 것으로 관계 법령에 의한 승인(허가)조건에 부합되지 않으면 사업이 지연되거나 불허가될 수 있다. 또한 조합원 모집 시 홍보하는 시공예정사가 시공하지 않을 수 있어 참여기업과 컨소시엄 협약이 체결됐는지 잘 확인해야 하며, 조합원 가입 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