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소방관 출신 박두하 노인회 포항시지회 부회장, 46년간 산불조심 봉사활동 '눈길'
소방관 출신 박두하 노인회 포항시지회 부회장, 46년간 산불조심 봉사활동 '눈길'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01일 18시 3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2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토박이로 소방관을 지낸 박두하(84) 대한노인회 포항시지회 부회장(맨 오른쪽)이 지난 28일 경남 산청의 한 산에서 동료 산악회 회언들과 산불 조심 홍보활동 46주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 토박이로 소방관을 지낸 박두하(84) 대한노인회 포항시지회 부회장이 46년간 산불 조심 홍보활동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달 28일 경남 산청지역 한 산에서 산불 조심 홍보활동 46주년 기념행사를 가진 박 부회장은 그동안 매년 전국 유명산을 수차례 찾아 등산객들에게 ‘산불 조심’ 리본 총 2만여 개를 나눴다.

산불 조심 문구 깃발을 배낭에 꽂고 모자를 착용하는 산불 조심 홍보는 올해로 무려 46년간 진행했다.

올해도 어김없이 소방의 날인 11월 9일부터 시작해 산불 조심 기간인 내년 5월 15일까지 그는 산불 조심 어깨띠를 매고 산을 오르는 사람들에게 중요성을 알릴 예정이다.

박두하 부회장은 “산의 소중함을 알리는 산불 예방 봉사를 건강이 허락하는 한 계속 실천하겠다”며 “이해해 준 아내 강질순 여사와 함께해준 동료 산악회 회원들에게 항상 감사하다”고 했다.

한편, 박 부회장은 지난 1958년 포항소방서에 임용돼 덕수소방파출소장 등을 거쳐 1995년 정년 퇴임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