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예술창작스튜디오 12기 입주작가 마지막 릴레이전
영천예술창작스튜디오 12기 입주작가 마지막 릴레이전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02일 1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3일 목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부터 6일까지 이승희·서동진 작가 Part 4 전시
이승희 작가 작품
영천예술창작스튜디오 12기 입주 작가들의 창작 작품 마지막 릴레이전 이승희·서동진 작가의 Part 4 전시회를 2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현장 및 온라인 전시를 병행해 6일까지 열리며 이승희 작가는 영상·설치, 서동진 작가는 평면·입체 작품을 전시한다.

먼저 이승희 작가는 ‘컬러풀 페스티벌’이라는 제목으로 우리를 둘러싼 제도에 대한 비판적 고찰을 영상, 설치 작품으로 선보인다.
서동진 작가 작품
또 시대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과거와 현재를 관통하는 ‘변하지 않는 것들’에 대한 의문은 이번 전시에서 집단의 정체성에 대한 문제 제기와 더불어 그 변화의 가능성과 함께 복합적으로 다룬다.

서동진 작가는 ‘세 개의 변신과 하나의 가치’라는 제목으로 기존에 그림으로 그리던 방식을 버리고 페이퍼 아트로 전환해 만들고 실험한 결과물들을 전시한다.

서 작가는 소설을 쓴 후에, 글을 토대로 삽화 형태로 미술 작업을 진행하는 스타일로 이번 전시에서는 그의 ‘잠자 부부의 변신’ 소설에 등장하는 주인공을 골판지로 만든 입체 작업들과 다양한 색의 종이를 잘라서 붙이는(콜라주)기법의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최기문 시장은 “영천예술창작스튜디오 12기 입주 작가들의 창작 작품 마지막 릴레이전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리며 스튜디오를 방문해 전시를 관람하고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소중한 예술 향유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