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제철 맞은 굴
제철 맞은 굴
  • 연합
  • 승인 2020년 12월 02일 19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3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충남 태안군 이원면 한 비닐하우스에서 아낙네들이 인근 바다에서 채취한 굴을 까고 있다. 20여 가구로 이뤄진 이원면 삼동어촌계는 요즘 마을 앞 굴 양식장(20ha)에서 하루 1t 정도의 굴을 채취하고 있다. 도매가는 kg당 1만 선이다. 연합


2일 충남 태안군 이원면 한 비닐하우스에서 아낙네들이 인근 바다에서 채취한 굴을 까고 있다. 20여 가구로 이뤄진 이원면 삼동어촌계는 요즘 마을 앞 굴 양식장(20ha)에서 하루 1t 정도의 굴을 채취하고 있다. 도매가는 kg당 1만 선이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연합
연합 k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