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삼성라이온즈 선수단, 대구적십자사에 올드유니폼 경매 수익금 전액 기부
삼성라이온즈 선수단, 대구적십자사에 올드유니폼 경매 수익금 전액 기부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04일 18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05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라이온즈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유니폼 경매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삼성라이온즈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유니폼 경매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삼성라이온즈 선수단이 4일 올드유니폼과 모자 경매 수익금 전액을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전달했다.

앞서 지난 12월 삼성은 선수들이 2020시즌에 실제로 착용했던 올드유니폼과 모자에 대한 경매를 벌였다.

경매에서 오승환 유니폼 110만 원, 김상수 유니폼 52만 원 등 총 34점의 물품이 판매됐다.

그 결과 875만9894원의 수익금이 올렸으며 대구지사에 기부했다.

기부된 수익금은 코로나19로 당장의 생계를 위협받고 있는 지역 내 소상공인을 비롯한 위기가정의 생계지원을 위해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송준기 대구지사 회장은 “지역을 대표하는 스포츠단에서 매년 지역을 위한 따뜻한 기부에 동참해주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지친 대구의 위기가정에 희망을 전할 수 있도록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은 지난 2019년에도 올드유니폼 경매 수익금을 대구지사에 기부했으며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위해 연탄과 겨울이불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