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SK머티리얼즈,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추진
SK머티리얼즈,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추진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13일 20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14일 목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식우려 독거노인에 도시락 선물
SK머티리얼즈, 무료 도시락 나눔(왼쪽부터 소백로컬푸드 장성희 대표, 경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정동의 사무처장, 영주시 장욱현 시장, SK머티리얼즈 곽기섭 생산본부장, 영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조훈 공동위원장, 사랑실은 교통봉사대 김종대 영주지대장)
SK머티리얼즈가 코로나19로 인해 결식 우려가 높은 영주 지역 독거 노인을 위해 팔을 걷어 붙였다.

13일 SK머티리얼즈는 지역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300여명을 대상으로 도시락을 무료로 배달하는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이번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는 무료급식소 운영이 일부 중단되는 등 코로나19로 야기되는 독거 노인 결식 문제 해결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했다.

이에 따라 취지에 공감한 영주시청, 영주시의회, 영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경북 사회복지 공동모금회, 영주 택시기사 봉사단 ‘사랑실은 교통 봉사대’, 사회적 기업 ‘소백로컬푸드’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참여했다.

SK머티리얼즈는 구성원 성금과 회사 기금으로 조성한 ‘행복나눔성금’을 활용하여 필요한 재원을 확보하고, 지역사회 보장협의체와 경북 사회복지 공동 모금회의 추가 재원을 보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를 위해 영주시청은 읍·면 지역이 평소 무료급식 지원이 어려웠던 점을 고려, 사각지대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대상자를 선정했다.

저소득자와 고령자를 채용하고 지역 식자재를 활용하는 사회적 기업 ‘소백로컬푸드’는 대상자들에게 전해질 도시락의 생산과 배송을 담당한다.

또 하루 300여개의 도시락이 빠르게 배달되어야 하는 상황을 고려, 영주시 택시기사 봉사단 ‘사랑실은 교통 봉사대’가 일부 지역의 도시락 배송 봉사에 참여한다.

이를 통해 총 1만8000여식의 도시락이 영주지역 독거노인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특히 도시락, 학교 급식 급감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백로컬푸드’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승객이 감소한 지역 택시에게 새로운 수요를 제공 지역 경제 살리기와 취약계층 지원이라는 ‘윈-윈’ 상생모델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욱 SK머티리얼즈 사장은 “코로나와 같은 재난은 독거노인을 포함한 취약계층 등 사회의 가장 약한 곳을 먼저 무너뜨리고, 기업 또한 이로 촉발된 사회적 문제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다” 며 “지역 취약계층에 대한 ‘안전망’이 확대 될 수 있도록 영주 향토기업인 SK머티리얼즈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게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머티리얼즈는 영주시청과 함께 지역 500여명 결식아동에게 ‘행복얼라이언스’에서 제작한 ‘행복상자’를 전달하는 등 SK머티리얼즈를 포함한 다양한 기업들이 회원사로 있는 사회공헌 플랫폼으로 결식 우려 어린이들의 끼니를 책임지기 위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