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소방서, 한파로 아파트 외벽 20층 줄줄이 고드름 제거
김천소방서, 한파로 아파트 외벽 20층 줄줄이 고드름 제거
  • 김부신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13일 20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14일 목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 율곡동에 있는 한 아파트 외벽 고드름을 김천소방서 구조대원이 제거하고 있다, 김천소방서
12일 오전 김천시 율곡동에 있는 한 아파트 외벽 21층부터 2층까지 줄줄이 고드름이 달렸다.

김천소방서에 따르면 고드름은 아파트 다용도실 배관 파열로 인한 것으로 현장에 도착한 119구조대원들은 로프를 활용해 하강하며 고드름을 제거했다.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시작된 고드름 제거는 3시간이 지난 오후 2시 30분이 되어서야 모두 끝났다.

최웅길 김천소방서 구조대장은 “영하의 날씨가 이어지면서 생긴 고드름은 기온이 올라가면 서서히 녹아 아래로 추락해 시민들에게 위험한 흉기가 될 수 있으므로 발 빠른 조치가 중요하다”며 “제거하기 어려운 위치의 고드름은 무리하게 제거하지 말고 119에 신고해 도움을 요청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부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부신 기자
김부신 기자 kbs@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