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영일사거리 교통신호기 운영 시작
영주시, 영일사거리 교통신호기 운영 시작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17일 15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18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 영일사거리에 설치된 교통신호기.
영주시는 지난 16일 오후 2시 영일사거리 교통신호기 운영을 시작했다.

앞서 영주시는 안전한 교통환경개선을 위해 지난해 원거리에서도 운전자에게 어린이보호구역 주변임을 알 수 있도록 시인성이 좋은 노란신호기 설치를 완료했다.

이와 함께 영주교~시내 방향도로에 신호 및 과속 방지를 위해 단속카메라 1대를 설치했다. 또 건강나라사우나 앞 횡단보도는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위해 철거할 예정이다.

특히 중앙선 복선화 사업에 따라 영일건널목 철거 공사 기간인 오는 2월 말에는 한시적으로 점멸로 운영할 예정이다.

손창석 교통행정과장은 “영일사거리 주변은 평소 교통사고 잦은 곳으로 이번 교통신호기 설치를 통해 교통사고의 발생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