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TK 등 영남권 5개 시도 '그랜드 메가시티' 꿈꾼다
TK 등 영남권 5개 시도 '그랜드 메가시티' 꿈꾼다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17일 21시 15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18일 월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경연 등 4개 기관 '공동 발전' 연구 시작…수도권 집중 해소
경북도청사.

경북과 대구·울산·부산·경남 등 영남권 5개 시도가 영남권을 수도권과 상응하는 ‘그랜드 메가시티’로 육성하기 위한 청사진 마련에 나선다.

17일 경북도에 따르면 영남권 5개 시도는 대구경북연구원 등 4개 연구원과 ‘영남권 발전방안 공동연구 추진계획’을 수립하기로 했다.

앞서 이들 시도는 국가 균형발전 및 지역 상생을 위한 협력에 뜻을 같이해 지난해 8월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를 구성하고 영남권이 대한민국의 새로운 경제중심으로 도약하기 위한 방안 마련을 위해 노력해 왔다.

그동안 시도지사 및 실무협의회를 수차례 열어 영남권 주도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영남권 발전방안 공동연구’를 위한 세부사항을 확정 짓고, 5개 시도가 산하 4개 연구원에 위탁하는 형식으로 오는 8월까지 공동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주요 연구 내용은 △광역교통, 역사문화관광, 환경, 한국판 뉴딜 등 분야별 당면현안 검토 및 영남권의 공동대응이 필요한 분야별 발전방향 제시 △영남권의 목표 제시 및 발전전략 수립 △분야별 발전전략, 핵심과제, 초광역 협력 프로젝트 사업 제시 등 분야별 실행계획 수립 △국내외 사례분석을 통한 영남권 광역 행정권 구축 방안 마련 등이다.

영남권 5개 시도는 공동연구가 마무리되면 연구에서 도출된 분야별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경북도 관계자는 “연구 결과 영남권 발전 방안을 위한 분야별 사업까지 단계적으로 추진하게 되면 수도권 집중화를 해소하고 지역 주도의 국가균형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