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 지진범대위 "촉발지진 진상조사 명백히 밝혀라"
포항 지진범대위 "촉발지진 진상조사 명백히 밝혀라"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18일 20시 40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19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조사위에 철저한 원인규명 촉구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 집행위원들이 지진조사현장에서 손피켓을 들고 철저한 진상조사를 요구하고 있다. 범대위 제공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는 포항시청에서 이뤄지고 있는 포항지진 진상조사 활동에 대해 철저한 진상조사를 요구했다고 18일 밝혔다.

박종용 상임위원을 비롯한 진상조사위원 3명과 진상조사위 지원단 권용식 단장 등 9명으로 구성된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 조사단은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포항시를 상대로 진상조사 활동을 벌이고 있다.

범대위 집행위원 등 10여 명은 18일 오후 포항시청 16층 조사장 입구에서 ‘촉발지진 일으킨 자를 색출하여 구속시켜라!’, ‘촉발지진 원인제공 정부는 사과하라’, ‘촉발지진 진상조사 철저히 하라’, ‘촉발지진 진상조사 명백히 밝혀라’ 등 피켓을 들고 철저한 진상조사를 촉구했다.

공원식 범대위 공동위원장은 “아직까지 정부의 공식 사과조차 없는 상황에서 피해자인 포항시민들은 철저한 진상 조사를 통해 해당 공무원의 과실 등 촉발지진 원인 규명이 밝혀지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진상조사위원회 조사는 포항시 해당 공무원 면담 등 포항지진과 관련된 사실관계 확인 차원에서 이뤄지고 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