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본부, 최첨단 CAFS 소방차 전격 배치…화재진화력 4~7배↑
경북소방본부, 최첨단 CAFS 소방차 전격 배치…화재진화력 4~7배↑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25일 2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26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소방본부는 기존 소방차 대비 화재진화력이 4~7배 뛰어난 최첨단 CAFS 소방차를 배치했다.
경북소방본부는 기존 소방차 대비 화재진화력이 4~7배 뛰어난 최첨단 CAFS 소방차(사진)를 배치했다고 25일 밝혔다.

CAFS 소방차는 물과 포소화약제를 가압 된 공기로 조합해 물의 표면장력 저하를 유도하고 연소물로 침투되는 속도를 보다 빠르게 촉진시켜 기존의 물 사용대비 화재진화력을 높인 장비이다.

적은 양의 물로 화재를 진화해 2차 수손 피해를 경감하고, 일반·유류화재 및 고층건물 화재에 대응력을 높여 각종 화재현장에서 활약이 기대된다.

특히 후방안전장치를 설치해 후방 시인성을 높이는 등 현장에서 출동하는 직원들의 안전도 더욱 고려해 제작했다.

이번에 배치되는 CAFS 소방차는 김천소방서에 신설되는 율곡119안전센터 및 구미, 경산소방서에 우선 배치할 예정이며, 올해에도 더 확대 보급 할 방침이다.

김종근 경북소방본부장은 “완벽한 현장활동을 위해서는 훈련으로 단련된 소방공무원과 현대화된 소방장비가 필수적이다”며 “이번에 도입된 CAFS 소방차를 통해 도민의 안전과 재산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