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코로나19 연쇄감염 차단 총력전…임시 선별진료소 17곳 설치
포항시, 코로나19 연쇄감염 차단 총력전…임시 선별진료소 17곳 설치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26일 17시 23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26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오전 9시~오후 8시 평일 야간·주말도 정상 운영
26일 경북 포항시 남구 대잠동 포항시청 앞에 마련된 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길게 줄을 서 있다.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감소하는 추세이지만, 최근 포항지역은 상주열방센터, 목욕탕 관련 n차 감염과 가족과 지인간 전파로 인해 전체 확진자의 절반 이상이 최근 한 달 동안 발생하는 등 연쇄 감염이 급증하고 있다.

포항시는 지역 내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지난 25일 ‘코로나19 진단검사 실시 행정명령’을 발령, 긴급방역대책을 실시함에 따라 26일부터 31일까지 도심밀집지역인 동지역 전역과 연일·흥해읍 주요 소재지 세대당 1명 이상은 반드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또한, 일반·휴게음식점, 죽도시장 상인, 온천 및 목욕탕 종사자와 정기이용자, 이·미용업종사자도 반드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

시는 원활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위해 기존 선별진료소를 비롯한 해당 읍·동지역에 17개 임시 선별진료소를 추가로 설치하고 26일은 오후 2시부터 오후 8시까지, 27일부터 31일까지는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직장인들의 편의를 위해 평일 야간과 주말에도 정상 운영한다.
 

코로나19 진단검사 선별진료소 안내

구비서류 없이 거주지가 아닌 가까운 선별진료소 어디에서나 무료로 검사가 가능하며, 행정명령 대상 지역이 아닌 사람들도 언제든지 검사가 가능하다.

포항시 관계자는 “전국적인 확진자 감소 추세에 반해 포항지역은 가족과 지인을 매개로 한 감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이번 행정명령은 연쇄감염을 막기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며 “시민 여러분들께서는 불편하시더라도 긴장감을 높여 선제적·공격적인 검사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