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대간수목원, 초대전 ‘범 내려온다’ 민화 특별전시회 개최
백두대간수목원, 초대전 ‘범 내려온다’ 민화 특별전시회 개최
  • 박문산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26일 19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27일 수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28일까지
특별 초대전-범 내려온다-포스터
한국수목원관리원 소속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신축년 첫 특별 초대전으로 26일부터 오는 2월 28일까지 ‘범 내려온다’ 민화 특별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는 홍민우(友)(홍대에서 민화로 만난 벗들)의 작가 7명이 참여해 총 34개 민화 작품을 선보인다.
김영숙 작 ‘까치호랑이’
예로부터 삼재를 쫓고 좋은 기운을 불러온다는 호랑이 그림 7 작품과 궁중화, 화조도, 책거리 등 다양한 민화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호랑이 민화 색칠놀이, 까치 호랑이 목판 인출 등 체험행사도 제공된다.
샤오팅팅 작 ‘쌍룡도’
또한 특별전시장 내부를 VR 영상으로 제작해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남춘희 전시기획운영실장은 “호랑이 민화 작품을 감상하며 건강하고 행복한 새해를 맞이하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전시를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문화향유의 기회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문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문산 기자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봉화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