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밤새 화재 잇달아…17명 연기 흡입으로 치료 중
대구서 밤새 화재 잇달아…17명 연기 흡입으로 치료 중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1년 01월 28일 10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1월 28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에서 밤새 화재가 잇달아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사진은 대구 수성구 범물동의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화재를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는 모습.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대구에서 밤새 화재가 잇달아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28일 대구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44분께 대구 수성구 범물동의 한 15층짜리 아파트에서 불이 나 주민 80여 명이 긴급 대피했다.

이 불로 연기를 마신 주민 1명이 의식을 잃었다가 깨어나는 등 11명이 연기 흡입으로 치료를 받았다.

대구에서 밤새 화재가 잇달아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사진은 대구 수성구 범물동의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화재를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는 모습.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이보다 앞선 오전 0시 50분께 수성구 상동의 한 3층짜리 빌라 건물 1층에서 불이 났다. 불은 10여 분만에 진화됐지만, 주민 6명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김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수 기자
김현수 khs87@kyongbuk.com

달서구와 서구, 교통, 시민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