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취약계층에 지역 신선 농산물 공급…'농식품 바우처' 사업 추진
예천군, 취약계층에 지역 신선 농산물 공급…'농식품 바우처' 사업 추진
  • 이상만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02일 16시 31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03일 수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청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경상북도에서 유일하게 지역 신선 농산물을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공급하는 ‘농식품 바우처 사업’을 추진한다.

2021년 농림축산식품부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된 예천군은 14억여 원을 투입해 중위소득 50% 이하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에게 채소와 과일 등 농식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가구원 수에 따라 월 4만 원에서 10만6천 원을 전자카드 형태 바우처로 12개월간 차등 지급한다.

매월 1일 카드 금액이 자동 충전돼 당월 말일까지 사용가능하나 사용하지 않은 금액은 이월되지 않아 반드시 기간 내에 사용해야 한다.

제공된 바우처 카드는 지역 내 농·축협하나로마트, 로컬푸드 직매장 등에서 채소, 과일, 우유, 달걀 4개 품목에 한해 구입이 가능하고 거동불편자 등 편의를 위해 농산물꾸러미 배달서비스도 지원한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들의 건강한 먹거리 접근성을 높이고 지역 농식품을 제공함으로써 농가들은 판로를 확보할 수 있어 소득까지 증대 돼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예천군 관계자는 “농식품 바우처 사업이 경상북도에서 유일하게 선정돼 건강한 먹거리를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들에게 제공할 수 있어 영양 불균형 완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사업으로 군민 복지 증진과 농민 소득 증대 등 일거양득 효과를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지난달 11일부터 사업 신청 접수를 받아 2천여 가구에 농식품 바우처 카드를 발급했으며 사업 대상자는 주소지 읍·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