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의정 포부] 김은수 예천군의장 "군민에 희망적인 정책사업 추진"
[새해 의정 포부] 김은수 예천군의장 "군민에 희망적인 정책사업 추진"
  • 이상만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09일 17시 16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10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수 의장

김은수 예천군의회 의장은 올해를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없는 세상을 희망하며 군민이 공감하고 신뢰하는 현장중심 의정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을 밝혔다.

올해는 소상공인 농업인들의 힘겨움을 덜어주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과 정책을 개발해 오로지 군민만을 보고 달려가는 의회가 되겠다고 김 의장은 강조했다.

-지난 한해 의회의 활동을 돌아보면.

△지난해는 코로나 19가 모든 일상을 잠식해 버린 한 해로 많은 아쉬움이 남지만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우리 의회는 군민에게 희망이 될 수 있게 다 각도로 노력하며 코로나 19 상황 극복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코로나19 재난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에게 선제 적으로 1인당 10만 원의 긴급 재난 지원금 사업은 정말 잘한 것 같다

또 신도시의 인구 증가 등으로 높아진 군민들의 기대에 부응해 관련 조례 제·개정, 행정사무감사, 예·결산 심사 등 의회 본연의 역할에 충실해 왔다. 지나보니 오로지 코로나 19 극복과 군민복리 증진만을 바라보며 숨 가쁘게 달려온 한 해였다.

-올해 의정활동 방향은.

△코로나 19로 피로감에 지쳐 있는 군민에게 희망적인 정책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다들 힘들겠지만, 조금이라도 살 맛 나는 예천군이라는 소리를 듣게 의회가 앞장서겠다.

특히 지역 소상공인에게 효자 노릇을 하는 스포츠 산업육성과 도시재생사업, 전선 지중화 사업 등을 통해 찾아오는 예천읍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또 문화예술이 공존하는 차별화된 지자체로 특색있는 도농복합도시로 만들 생각이다.

군민에게 부여받은 막중한 책무를 완수해 군민이 행복해 질 수 있도록 군민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집행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는 물론 상호 소통하고 협력하겠다.

군민에게 양질의 복지 서비스를 제공해 행복지수를 높이고 노인들의 일자리를 늘려 행복한 노후를 만들고 인재를 키우는 교육지원에도 집중하도록 노력하겠다.

또 판로에 힘겨워 하지 않는 농가를 만들기 위해서 관련 부서와 함께 고민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그리고 신도시의 교육환경을 높이고 신·구도심이 공존하는 중장기적인 발전 정책을 집행부와 세워 인구 10만 자족 도시건설에 앞장 서겠다.

군위·의성 신공항건설에 따른 인프라 구축으로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구축해 기업유치와 인구증가로 경북의 중심도시로서 성장 하도록 하겠다.

-마지막으로 군민들에게 하고 싶은 말은.

△지난 한해 정신없이 보낸 것 같다. 12개 읍면을 누비며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주말도 마을로 다녔다.

의회가 군민에게 더 다가가고 낮은 자세로 더 열심히 의정 활동을 해야겠다는 생각으로 하루도 빠지지 않고 예천군을 누볐다.

이제는 많은 분들과 대화하며 다양한 분야의 애로점도 알게 돼 뜻깊은 지난한 해가 됐다.

올해는 군민의 삶에 미칠 영향력과 불필요한 규제 여부를 자세히 검토해 관련 조례를 제·개정하고, 군민의 소중한 혈세가 적재적소에 효율적으로 편성되고 낭비되지 않도록 주민의 눈높이에서 심도 있게 예·결산 심사를 하겠다. 또 내실 있는 행정사무감사로 집행부의 정책집행에 대해 현실적인 평가와 대안을 제시하고, 소관 출연기관에 대해서는 불합리한 경영개선과 군민에 대한 공공서비스 확대를 적극적으로 주력할 것이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