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서 새벽 고층아파트 화재 3명 부상…주민 대피 소동
김천서 새벽 고층아파트 화재 3명 부상…주민 대피 소동
  • 김부신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1일 17시 03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1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새벽 김천의 한 고층 아파트에서 불이 났다. 김천소방서 제공
21일 새벽 김천의 한 고층 아파트에서 불이 나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날 오전 4시 36분께 김천시 부곡동 18층 아파트 2층에서 불이 났다.

김천소방서에 따르면 소방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화재가 발생한 2층 거주자가 옥내소화전을 이용해 화재를 진압하고 있었고, 아파트 주민들은 옥상과 지상으로 대피했다.

대피 중 아파트 주민 3명이 연기를 마시는 등 경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불은 주민과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5분 만에 꺼졌으며 집 내부 가구 등이 일부 탔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부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부신 기자
김부신 기자 kbs@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