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중소기업 정책자금 상환유예 1년 연장
경북도, 중소기업 정책자금 상환유예 1년 연장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1일 18시 12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2일 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장기화 부담 경감…26일까지 기업 신청 접수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경상북도 중소기업 정책자금’의 상환유예를 올해 1년간 더 연장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상환유예 지원 대상은 지난해 상환유예를 받은 기업과 현재까지 경상북도 중소기업 정책자금(창업 및 경쟁력강화 자금, 청년창업자금, 벤처기업 육성자금)을 지원받아 현재 원금 상환 중이거나, 올해 원금 상환 도래 기업 415개사이며, 상환유예 대상 규모는 445억 원이다.

신청기간은 22일부터 26일까지이며, 상환유예를 희망하는 기업은 대출취급은행을 방문해 상환유예 가능여부를 확인한 후 경북경제진훙원에 신청하고 추천서를 발급받으면 된다.

경북경제진흥원에서 추천서를 발급받은 기업은 대출취급은행을 방문해 만기연장에 따른 재약정을 채결하면, 6월 정기상환부터 1년간 원금상환이 유예되며, 대출잔액에 대한 이자는 기업이 계속 납부해야 한다. 기업의 신용등급, 보증기간 연장불가 등으로 연장조건을 미충족하는 경우에는 상환유예가 불가하다.

공고문과 신청서는 경북도 홈페이지나 경북경제진흥원 홈페이지 지원사업안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서를 작성하여 경북경제진흥원 방문 또는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도내 기업들의 자금난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기업에 융자 지원해주는 것도 중요하지만, 융자금 상환을 유예하여 기업의 금융비용 부담을 줄여 주는 것이 실질적으로 기업에 더 도움이 될 수 있다”며 “기업들이 힘든 시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