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도시생태현황지도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포항시, 도시생태현황지도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3일 18시 27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4일 수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가 2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부시장, 관계부서장 및 용역사가 참석한 가운데 ‘도시생태현황지도 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포항시가 2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부시장, 관계부서장 및 용역사가 참석한 가운데 ‘도시생태현황지도 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도시생태현황지도는 자연환경보전법에 의거 작성한 관할 도시지역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한 생태·자연도를 말한다. 시는 이를 도시계획 및 각종 개발계획 수립에 반영해 난개발로 인한 환경파괴와 분쟁 예방을 위한 자료로 이용할 계획이다.

이번 용역은 2019년 7월에 착공해 올해 3월에 완료되며, 포항시 전 지역의 토지이용현황, 동식물상 조사 및 식생도를 기반으로 자연 및 환경생태적 특성과 가치를 반영해 각종 개발계획의 수립ㆍ시행, 환경성 검토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예정이다.

포항시는 현장 조사를 바탕으로 기본주제도, 생물서식 공간의 구조, 생태적 가치의 평가도를 작성해 생태 현황지도 제작과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며, 5년마다 도시생태현황지도를 갱신해 나갈 계획이다.

김병삼 부시장은 “생태환경 특성과 보존가치를 반영한 실효성 있는 도시생태현황지도를 구축해 지속가능한 녹색생태도시를 만들어 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