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미래 먹거리 정책 푸드플랜 본격 추진
김천시, 미래 먹거리 정책 푸드플랜 본격 추진
  • 김부신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4일 09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4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 푸드플랜 수립 로컬푸드 생산자 교육이 열리고 있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가 미래 먹거리 정책인 푸드플랜을 본격으로 추진한다.

23일 시에 따르면 최근 김천시 농업기술센터는 로컬푸드의 이해 및 발전 방향에 관한 교육 및 생산자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 국비 사업인 지역 단위 푸드플랜 수립 지원 대상 지자체로 선정돼 올해 7월까지 지역 먹거리에 대한 생산, 유통, 소비뿐만 아니라 영양ㆍ안전ㆍ환경ㆍ복지 등 다양한 먹거리 관련 분야를 통합 관리하는 종합계획인 푸드플랜 수립을 추진 중이다.

푸드플랜은 김천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김천시민 누구나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로 보장받을 수 있는 지속 가능한 선순환 먹거리 종합계획이다.

김병수 김천시 농식품유통과장은 “로컬푸드의 안정적인 유통망 구축으로 영세 소농가의 소득증대 및 생산자와 소비자가 신뢰를 바탕으로 안전한 농산물의 연중공급이 가능한 모두가 만족하는 선순환 먹거리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부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부신 기자
김부신 기자 kbs@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