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곡산개구리 산란 시작
계곡산개구리 산란 시작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4일 19시 25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5일 목요일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공단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허영범)는 24일 월악산국립공원 송계계곡 일원에서 계곡산개구리의 첫 산란을 관측했다. 이번 월악산국립공원 계곡산개구리의 산란은 지난해 2월 3일에 관측된 것보다 약 20일 늦어진 것으로, 예년보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산란이 늦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사진=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국립공원공단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허영범)는 24일 월악산국립공원 송계계곡 일원에서 계곡산개구리의 첫 산란을 관측했다. 이번 월악산국립공원 계곡산개구리의 산란은 지난해 2월 3일에 관측된 것보다 약 20일 늦어진 것으로, 예년보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산란이 늦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국립공원공단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허영범)는 24일 월악산국립공원 송계계곡 일원에서 계곡산개구리의 첫 산란을 관측했다. 이번 월악산국립공원 계곡산개구리의 산란은 지난해 2월 3일에 관측된 것보다 약 20일 늦어진 것으로, 예년보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산란이 늦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사진=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계곡산개구리 성체의 몸통 크기는 4~8㎝이며, 다갈색 및 암갈색을 띤다. 계곡산개구리는 경칩을 전후하여 동면에서 깨어나 4월까지 번식을 하고 알덩어리의 형태는 타원형으로 직경 15㎝정도이며, 알은 100~200개 정도이다.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이정헌 야생동물보호단은 “국립공원 내 양서류 서식지 보전과 생물다양성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