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 ‘다가온’ 개소
포항시,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 ‘다가온’ 개소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7일 23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7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가 26일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인 ‘다가온(ON)’ 개소식을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가 26일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인 ‘다가온(ON)’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은 이강덕 포항시장, 포항시의회 권경옥 복지환경위원장, 포항오천교회 관계자, 다문화가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 시설라운딩 등으로 진행됐다.

다가온은 ‘다문화가족이 서로 교류하며 밝게 온(ON)하고, 다문화가족이 문화교류를 통해 지역사회에 다가오자’라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결혼이민여성 밀집지역인 오천읍에 마련됐다.

다가온은 오픈형 사무실, 수유실, 프로그램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자조모임·정보교환·자녀성장 지원 등을 통하여 커뮤니티 및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가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포항시에는 2000여 명의 결혼이민여성이 거주하고 있으며, 다가온 운영은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맡게 된다.

포항시가 26일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인 ‘다가온(ON)’ 개소식을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이강덕 포항시장은 “다가온이 지역사회에서 다문화가족과 지역주민들이 소통하는 커뮤니티 공간으로 자리매김하여 행복이 장(場)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문화가족의 사회참여지원 확대를 위한 다양한 복지정책들을 적극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