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검사 확대·강력한 대응 효과"
의성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검사 확대·강력한 대응 효과"
  • 이만식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8일 08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8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주수 의성군수가 27일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대책에 대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에서 27일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1명 추가됐으며, 이로써 설 명절 이후 누적확진자는 66명이 되었다고 밝혔다.

군은 26일 1708건의 검체를 실시했으며, 27일 추가된 확진자는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현재까지의 검체건수는 총 537건으로 봉양 임시선별검사소 245건, 의성군보건소 선별진료소 292건이다.

27일 1명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2월 15일 이후 지속적으로 발생했던 확진자수는 4일째 감소추세를 보이며 사태가 진정국면으로 접어든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군은 설 명절 이후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하자 지난 22일부터 봉양면과 안평면에 임시 선별검사소를 설치하고 해당 지역 주민들에 대한 광범위한 검사에 나섰으며, 현장에 전담 공무원을 투입해 자가격리 이행 상태를 철저히 확인하고 읍면 가두방송을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방역을 실시했다.

그 결과 23일 11명으로 최고점을 찍었던 확진자수는 이후 24일 5명, 25일 4명, 26일 3명으로 줄어들었으며, 광범위한 검사에 나선 지 6일만인 오늘은 1명으로 줄어들었다.

군은 확진자 수가 줄어드는 추세를 긍정적으로 보면서도, 아직 안심하거나 긴장을 놓을 단계는 아니라고 보고 현재의 대응 체제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3월 1일부터 7일까지 의성읍, 봉양면, 안평면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며, 해당 지역의 일부 학교는 1주 혹은 2주간 원격 비대면 수업을 시행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코로나19 지역 감염과 광범위한 검사과정에서 생긴 위양성 문제로 군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하루빨리 사태를 안정시키고, 다음 주부터 시작될 백신접종도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군위 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