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연계 미래발전방안 수립
김천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연계 미래발전방안 수립
  • 김부신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8일 15시 16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8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물류 허브 도시로의 추동력 확보
김충섭 김천시장.

김천시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과 연계한 시 미래발전방안 수립에 나섰다.

28일 김천시에 따르면 최근 열린 대구·경북통합 신공항 연계 미래발전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회에서는 대구·경북 통합 신공항 접근성 향상이 최우선 과제로 제시됐다.

이를 통해 교통과 물류의 허브 도시로의 추동력을 확보하고,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과 연계한 협력사업, 물류 항공산업 육성 등을 중점추진해야 한다고 보고됐다.

시는 이번 용역을 통해 향후 수립될 경북도 통합 신공항 연계 종합계획에 핵심사업을 반영하고, 관련 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추진에 탄력을 붙여 나갈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용역은 기본적인 밑그림을 그리는 초기 단계”라며 “김천시 미래발전 전략과 방향성을 제시한 만큼 이를 토대로 김천시의 강점을 살린 내실 있고 차별화된 경쟁력 있는 사업을 발굴해 통합 신공항이 지역발전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김부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부신 기자
김부신 기자 kbs@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