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병원, 20대 병원장 서정일 교수 취임
동국대 경주병원, 20대 병원장 서정일 교수 취임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03일 16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04일 목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정일 동국대 경주병원장

동국대학교 경주병원은 소화기내과 서정일(58·사진) 교수가 지난 1일자로 제20대 병원장으로 취임했다고 3일 밝혔다.

신임 서정일 병원장은 영남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소화기내과 전문의를 취득했으며 간염, 지방간, 간경화, 간암, 췌장암, 담도암을 전문분야로 하고 있다.

서정일 병원장은 보건복지부장관상을 비롯해 세계 3대 인명사전 중 하나인 ‘국제인명센터(IBC)와 ‘마르퀴즈 후즈 후’에 등재됐으며, 대한의사협회에서 주관하는 AHP 최우수 연구상을 수상했다.

현재 대구경북간학회 회장, 대구경북소화기학회 이사장, 근로복지공단 자문위원, 대한내과학회 평의원, 대한간학회 평의원, 대한소화기학회 평의원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또 2004년부터 2005년까지 미국 벤더빌트의과대학에 교환 교수로 다녀왔으며 동국대학교경주병원 불교회장, 진료부장 및 동국대학교 의과대학장 겸 의학전문대학원장을 역임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