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조 경산시장, 압량읍 '제1호 아기주민등록증' 발급 전달·축하
최영조 경산시장, 압량읍 '제1호 아기주민등록증' 발급 전달·축하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04일 17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05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조 경산시장이 4일 압량읍 행정복지센터에서 경산시 제1호 아기주민등록증을 발급, 가족에게 전달하며 축하하고 있다.경산시.
4일 최영조 경산시장은 압량읍 행정복지센터에서 첫 번째 아기주민등록증 발급 대상자인 이모군 가족에게 경산시 제1호 아기주민등록증을 전달하고 축하했다.

경산시는 저출생 시대에 아기 출생을 기념하고 출산·가족친화적 사회 분위기 확산을 위해 ‘아기주민등록증 발급서비스’를 시행한다.

아기주민등록증 발급은 지역 내에 주소를 둔 2021년 1월 1일 이후 출생신고한 출생아 가구 중 희망하는 가구를 대상으로 발급하며 희망하는 부모는 출생일로부터 3개월 이내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서와 아기사진(JPG 파일)을 제출하면 된다.

아기주민등록증은 법적 효력은 없으나 실생활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아기의 여러 정보 등이 기록돼 있다. 또한 부모의 바람을 담은 출생 축하 메시지도 시 홈페이지에 함께 게재해 아기와 부모에게 특별한 추억과 선물이 됐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아기주민등록증은 저출생 시대에 소중한 아기 탄생의 기쁨을 기념하고 축하하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출산 장려 시책을 발굴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경산을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