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지능형교통시스템(ITS) 시험운영 진행…"이번달 완공"
경주시 지능형교통시스템(ITS) 시험운영 진행…"이번달 완공"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05일 22시 50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05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가 추진중인 ‘2020년 경주시 지능형교통시스템(ITS) 구축사업’ 완공을 앞두고 4일부터 시험운영을 진행한다. 사진은 경주시교통정보센터 현황판 전경.
경주시는 ‘2020년 경주시 지능형교통시스템(ITS) 구축사업’의 이번 달 완공을 앞두고 시험운영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지난해 6월부터 진행된 ITS 구축사업은 국토교통부의 지자체 지능형 교통시스템 공모사업으로 스마트 교통도시 조성을 위한 민선7기 공약사업이다.

이번 ITS 구축사업 추진으로 지난해 12월부터 시험운영 중인 긴급차량우선신호시스템을 시작으로 황남공영주차장을 포함한 주요공영주차장 5개소에 주차정보시스템을 확대 구축해 실시간 주차가능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됐다.

그리고 주요교차로 16개소에 스마트교통관제시스템을 구축해 교통량 분석을 통한 최적의 교통환경을 조성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또한 지난해 9월에 태종로(터미널네거리~농산물유통센터) 5.7㎞ 구간의 신호체계를 개선해 평균 주행시간이 26% 줄어들었고, 올해 3월부터는 산업로(상리네거리~배반네거리), 용담로(황성파출소~금장교네거리) 등 약 30㎞ 구간의 신호체계 개선으로 보다 원활한 교통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고현관 교통행정과장은 “‘ITS 구축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쾌적한 교통 인프라를 구축할 것”이라며 “4일부터 진행되는 신호체계 개선기간에 교차로 내 돌발사고 등에 주의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2019년에도 ‘센터 온라인 신호제어시스템’을 구축해 용담로(계림고삼거리~현곡2차푸르지오)와 산업로(승삼네거리~청강사네거리) 등 주요 정체구간의 신호체계를 개선해 만성적 교통체증을 해소하는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