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 "가덕도 특별법은 무리수 두는 것" 질타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 "가덕도 특별법은 무리수 두는 것" 질타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10일 20시 58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11일 목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
더불어민주당 출신인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10일 현 정부가 추진하는 가덕도신공항 사업에 대해 “가덕도특별법은 무리수를 두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홍 부시장은 이날 기자들과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 가덕도 특별법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물음에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가덕도 신공항을 짓는 것과 관련해 (현 정권이) 이쪽(대구·경북) 눈치를 보지 않고 간다”며 “가다가도 주변을 보면서 ‘어떻게 생각할까’ 정도는 하는데 그렇게 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홍 부시장은 그러면서 “행정은 공정하고 불편부당해야 하지만, 정치는 상대적일 수밖에 없다”라고도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