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업무협약 체결…AI 스쿨 사업 조기추진 합의
대구시-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업무협약 체결…AI 스쿨 사업 조기추진 합의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12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12일 금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자 서류·면접 통해 선발…기타 세부 사항 4월 초 공고문 발표
대구시청사.

대구시의 주요 시정 추진방향인 ‘사람을 키우는 인재 도시 조성 원년’이 현실화되고 있다.

대구시는 올해 초 ‘대구형 뉴딜 정책’ 발표를 통해 발 빠른 디지털 전환이 요구되는 산업 현장에 적극 대응할 수 있는 인재 양성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대구시와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이사 이지은)가 국내 처음으로 AI 인재 양성과 IT 일자리 창출을 위한 ‘미래 AI 일자리 동맹’을 출범한다고 밝혔다.

12일 오전 11시 시청별관 대회의실에서 권영진 시장과 이지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 대표 이사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 4월부터 ‘대구 AI 스쿨 사업’을 조기 추진하기로 합의한다.

‘대구 AI 스쿨 사업’은 4차 산업혁명시대,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발맞춰 AI·디지털·데이터 등 미래 신기술 인재 교육과 함께 청년과 기업이 원하는 양질의 일자리를 만드는 사업이다. 2018년 마이크로소프트와 프랑스 소프트웨어 전문기관인 심플론 간 파트너십을 통해 만들어진 ‘AI School’을 기본으로 대구 지역에 맞춰 새롭게 탈바꿈해 대구형 AI 인재양성 및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으로 추진된다.

사업은 AI·IT 디지털 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지역 청년 100명을 대상으로 일반 80명, 심화 20명으로 과정을 나눠 진행하며, 마이크로소프트의 최신 AI·디지털·IT 기술 교육을 비롯해 현장 중심의 실무 프로젝트를 중점 수행한다.

또 IT 관련 기업과 청년의 일자리 매칭데이, 온라인 커리어 데모데이, 디지털 이력서 작성 컨설팅 등 각종 프로그램을 통해 취업을 적극 지원하고 국제 공인 자격증 취득 기회도 적극 도울 계획이다.

참여자는 공개 모집 후 서류와 면접을 통해 선발하며, 기타 세부 사항은 4월 초 공고문으로 발표한다.

이 날 협약식에 앞서 권영진 대구시장은 “올해 대구형 뉴딜에 더해 사람중심 인재도시를 향한 우리 대구의 쉼 없는 도전에 세계적 소프트웨어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사가 함께 하게 돼 매우 든든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청년들이 마이크로소프트의 최신 기술을 익혀 AI·디지털 분야 미래 새로운 일자리에 도전할 수 있는 희망의 등용문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지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이사는 “최근 고급 IT기술 인재가 부족한 상황에서 국내 최초로 민·관의 동맹으로 기업 맞춤형 인재 양성의 첫 롤모델을 만들어 낼 수 있어 매우 뜻깊고, 앞으로도 대구시와 IT분야 일자리 창출에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