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옥토산업(주), 제2농공단지 35억 원 규모 투자 확정
예천군-옥토산업(주), 제2농공단지 35억 원 규모 투자 확정
  • 이상만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14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15일 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은 12일 오전 11시 군청 중회의실에서 김학동 예천군수를 비롯한 강진욱 옥토산업(주)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농공단지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예천군은 지난 12일 오전 11시 군청 중회의실에서 김학동 예천군수를 비롯한 강진욱 옥토산업(주)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농공단지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옥토 산업 (주)은 신규 설립 기업으로 백운석, 석회석 등을 배합해 석회질 비료, 상토 등을 생산하는 회사로 일자리 창출 등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기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투자양해각서를 기반으로 35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며 올해 7월까지 승본리 562번지(8545㎡)에 공장 신축·생산 설비를 설치해 공장을 가동하고 추후 나머지 필지인 563번지(7657㎡)에 추가 증설 할 예정이다.

군의 적극적인 투자 유치 활동으로 이번 투자양해각서와 분양 계약을 이끌어 냈으며 제2 농공단지 잔여 필지(3필지) 분양을 모두 완료했다.

또 제3농공단지 (보문면 신월리 일원) 추진을 위해서 연내 행정 절차를 마무리한 후 내년 초 토지 보상과 착공을 시작해 2023년 말 완공할 목표다.

김학동 군수는 “제2농공단지에 35억 원 규모 투자 결단을 내려주신 강진욱 대표님께 감사드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핵심 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며 “농공단지 입주 기업들이 안심하고 투자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