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성군 렉스턴 막말 식당, 하루 만에 결국 간판 내려
대구 달성군 렉스턴 막말 식당, 하루 만에 결국 간판 내려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23일 14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23일 화요일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성군 한 식당 주인이 도로 한가운데 차를 주차한 채 짐을 날라 차량 통행을 막은 것도 모자라 이에 항의한 차주에 욕설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보배드림 영상 캡처.

대구 달성군 한 식당 주인이 도로 한가운데 차를 주차한 채 짐을 날라 차량 통행을 막은 것도 모자라 이에 항의한 차주에 욕설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일부 누리꾼이 해당 음식점을 찾아내 배달앱 ‘배달의 민족’ 리뷰에 별점 테러를 하고, 항의방문이 이어지자 식당 주인은 결국 식당 간판을 내렸다.

자동차 전문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지난 22일 오후 ‘당신에게도 일어날 수 있는 일. 봐주세요. 억울해서요’라는 제목의 글과 블랙박스 영상이 게시됐다.

글쓴이는 “지난 19일 오후 3시 15분께 대구 달성군 대실역 근처에서 있었던 일이다”라며 “사거리에서 식육점에 가려고 코너로 진입하고 있었다. 그러던 중 렉스턴 차량이 길 한가운데 그대로 주차하고 짐을 내리고 싣고 하더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대구 달성군 한 식당 주인이 도로 한가운데 차를 주차한 채 짐을 날라 차량 통행을 막은 것도 모자라 이에 항의한 차주에 욕설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은 논란이 된 식당 간판을 내리고 있는 모습. 보배드림 캡처.

이어 “불법 주정차 차량에 막혀 맞은편 차, 뒷차 등 아무도 통과 못 하는 상황이었다”며 “뒤차가 짧게 경적을 눌렀지만, 렉스턴 차주는 그걸 듣고도 당당하게 차를 방치하고 가길래 나도 경적을 눌렀다”고 덧붙였다.

해당 영상에는 글쓴이가 경적을 울리자 식당에서 렉스턴 차주와 그의 아들로 보이는 남자가 나와 ‘왜 빵(경적) 하느냐, 지나갈 수 있지 않나’, ‘듣기 싫으니 그냥 지나가’는 등 고성과 함께 욕설을 내뱉으며 글쓴이와 실랑이를 하는 장면이 찍혀 있었다.

해당 게시글일 23일 오후 2시 기준 조회수 66만5923회를 기록했다. 누리꾼들은 논란이 된 식당명을 공개하고 불매를 해야 한다는 여론이 형성되며 식당명 찾기에 나섰다.

결국 블랙박스 영상에 잠깐 노출된 식당명을 바탕으로 배달앱 ‘배달의민족’ 리뷰에 별점 테러를 벌였다. 또 일부 누리꾼은 해당 식당을 직접 방문해 항의글을 적은 포스트잇을 붙이는 등 항의방문을 이어갔다.

결국 23일 오전 보배드림에는 ‘대박 간판 내리는데’라는 제목으로 논란의 식당이 간판을 내리는 동영상이 첨부된 게시글이 올라왔다.

누리꾼들은 ‘하루 만에 칼같이 치워버리는 게 한두 번 해 본 솜씨가 아니다’, ‘업종 변경이거나 다른 곳으로 이사계획일 수도 있다. 추적이 필요할 듯’, ‘끝까지 사과할 생각은 없는 듯’ 등의 댓글이 달렸다.

 

김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수 기자
김현수 khs87@kyongbuk.com

달서구와 서구, 교통, 시민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1-03-25 17:33:14
개섹이네.ㅋㅋ